본문 바로가기
길을 걷고/그냥

현철러브 가입 설문

by 하와이안걸 1998. 5. 25.
1. 당신의 성별은? ① 남자 ② 여자

2.여

2. 당신의 연령은 ?
(만나이가 아닌 그냥 나이로 적어주시구요. 구체적으로 밝히고
싶지 않으신 분은 20대초반..등으루 적어주셔두 무방합니다.)

23세

3. 당신의 직업은 ? ① 초등학생 ② 중학생 ③ 고등학생 ④ 대학생
⑤ 직장인 ⑥ 주부 ⑦ 아무것도 안한다. ⑧ 기타( )

4.대딩(정확히는 휴학생)

4. 하이텔을 제외하고 다른 PC통신을 이용한다면 추가로 이용하는
PC통신은 몇군데인가요?

없다.

5. 김현철씨를 종아하게 된건 몇년 정도가 되며.. 어느시기에 좋아하게
됐는지 간단히 써주시길 바랍니다.

89년 가을부터 알게되었고 좋아했다. 그 때가 중 1때...오빠가 빌려온
테입을 듣고 신비로움에 빠져...

6. 왜 김현철씨가 좋은지 간단히 써주세요.
(EX. 노래를 잘한다. 작곡을 잘한다. 얼굴이 잘생겼다.--; 등)

지금, 사실 그때만큼 좋아하진 않는다.^^ 그땐 노래가 워낙에 좋아서
얼굴도 귀엽고 멋져보이고 그랬다. 라디오에 게스트로 나올때도
너무 수줍게 말하고...학창시절 내 이상형이었다.
지금은 열심히 계속 앨범을 내면서 자기 위치를 만들어가는 모습이
믿음직스럽다. 노력하는 모습...

7. 김현철씨 팬클럽외에도 다른 가수나 연예인의 팬클럽에 가입하셨나요?
가입하셨다면 어느 연예인의 팬클럽에 몇군데 가입하셨는지 써주세요.
(EX. 혹시 다른 매체의 김현철씨 팬클럽에 가입이 되있으시면 그건
같은 팬클럽이니까 포함시키지 않습니다.)

김장훈, 조규찬...

8. 김현철씨의 팬클럽에 가입한 이유는 무엇인지 간단히 써 주세요.

그냥 1,2집에 대한 향수를 공유하고 싶었다.
기왕이면 가장 잘 알아주는 곳에서...

9. 팬클럽때문에 좋다고 생각한 적이 있으신가요?

그건 아니지요...

10. 김현철씨를 실제로 만나보신 적이 있으신지.

만난다기 보다는, 순전히 얼굴보러 라디오 공개방송 일방적으로
따라다닌 경우^^; 가장 가까이서 본건 임백천 라디오 공개방송때,
32도씨여름 간주부분에 앞으로 나아가 하얀장미꽃다발을 전달해 준거...
나로서는 상당한 용기를 요하는 일이었음.(이 당시 현철오빤 송경호의
껌사건으로 삭발을 하고 모자를 눌러쓴 상태...)


11. 만약 만나보셨다면 팬클럽 때문인가요. 아니면 개인적으로 인가요.

팬클럽 있기 훠~얼씬 전인 고딩때임.^^

12. 팬클럽을 통해서 김현철씨를 만날수 있다고 생각하시는지..

몇몇을 따로 만날수는 있어도 전체와의 만남은 꺼릴것 같다.

13. 김현철씨에게 팬레터를 보내보신적이 있으신가요? ① 있다 ② 없다

1. 숱하게 보냈음.

14. 이 팬클럽에서 얼마동안 더 활동하실꺼라고 생각하시는지..

짤릴때까지. 잘 할께요...

15. 김현철씨 곡 중 가장 좋아하는 곡은 어떤 곡인지 몇가지만 써주세요

사과나무, 동네, 시드니의 겨울, 자꾸 서성이게 돼(박학기)

16. 당신이 가장 좋아하는 김현철씨의 앨범이 있다면 몇집입니까?

1집

17. 당신이 생각하실때 김현철씨가 작사,작곡,편곡,연주,노래,프로듀서
DJ,MC중 가장 잘 하는 분야는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는지요.

1. 편곡 , 2. 작곡

18. 본인이 통신을 이용하는 동안 이 팬클럽이 차지 하는 비중은 얼마나
되는지.

통신아뒤가 내것이 아니라서 제약이 좀 있다. 한 20%정도?

19. 자신이 이 팬클럽에서 열심히 활동하신다고 생각하십니까?

별로지요..사실...

20. 정팅이나 정모같은 것이 있다면 참석하시는 지..

정팅 가끔...

21. 참석을 안하신다면 그 이유는 무엇입니까?

정팅은 시간대가 안맞을 경우가 많고, 정모는 어디든 잘 안나간다.

22. 앞으로 팬클럽에 바라는 점이 있으시다면 무엇인지

감상회 하면 어떨까요? 내용도 있고 감동도 있고...
주변에서 서성이는 가족들을 흡수할 수있을 듯...

23. 김현철씨가 다른 가수나 음악인과 다른 것은 어떤것이라고 생각하시나요?

음악에 대한 자기고집이랄까...나쁘게 보면 얼마든지 나쁘게 볼수도
있지만 오래 남아서 하고싶은 음악을 하기 위해서는 필수요건이라고 봄.

24. 앞으로 김현철씨를 얼마나 더 좋아하실 꺼라고 생각하시는지 써주세요.

사람 자체를 좋아하기는 힘들것 같고... 음악활동은 항상 관심있게
지켜볼 것이다.

25. 끝으로 앞으로 혹은 지금 김현철씨에게 바라는 점이 있다면..

권태롭고 신경질적인 모습이 간간히 보이는데...
좀더 여유롭고 따스한 사람이 되었으면...(예.전.처.럼.)
------------------------------------------------------------------

이상으로 설문을 마칩니다. 끝까지 답변해 주셔서
감사드리구 앞으로 더욱 현처리오빠를 사랑합시다~

'길을 걷고 > 그냥' 카테고리의 다른 글

카스트로폴룩스? 카스토르폴룩스?  (0) 2001.07.31
아담과 이브가 사과를 깨문 후의 이야기  (0) 2001.06.11
청계천의 노땐스 골든힛트 1집  (0) 2000.01.16
조규찬 공연 후기  (0) 1999.12.29
현철러브 가입 설문  (0) 1998.05.25
message of love  (0) 1998.05.24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