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길을 걷고621

찐자가 확진자가 되어 확찐자가 된 이야기 (2) 치팅 위크 BGM 브로콜리 너마저 - 이웃에 방해가 되지 않는 선에서 https://youtu.be/RR0CD59eGnk 얼쑤 다음날이 되자 목의 통증은 더 심해졌고, 문자가 오든 안 오든 이미 내 마음 속에선 확진이랄까;;; pcr을 서너 번쯤 받았던 것 같은데 늘 아침 댓바람부터 오던 결과 문자가 오늘따라 느리다. 검사자가 늘어서인가, 확진이라 그런가. 마음의 준비는 끝났는데 답이 안오니 참으로 답답쓰. 회사 사람들에게 굽신굽신 톡을 보내고 굳이 전화가 와서 통화도 했다. (내 걸걸한 목소리를 들어라) 아, 남편도 당연히 확진. 부분 격리의 번거로움은 덜었다. 이렇게 일주일간의 합숙이 시작되었다. 합숙이 결정되자마자 가장 먼저 한 일은 그 다음 한 일은 냉장고 털어서 밥 해먹기와 부족한 재료 주문해서 밥 해먹기.. 2022. 3. 17.
찐자가 확진자가 되어 확찐자가 된 이야기 (1) 너의 입원 BGM 더 클래식 - 시간이 사랑을 잊은 이야기 https://youtu.be/j9T3wlsdnKQ 아련터짐 2022.02.19. 토. 김팀이 갑자기 고열에 시달린다. 타이레놀을 먹으면 그때만 잠시 좋아지고 다시 열이 오른다. 땀도 엄청 흘린다. 김팀은 일년에 한번씩 크게 몸살 앓는 타입이라 이때까지만 해도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며 계속 타이레놀 주입. 그런데 이 자가... 담배를 피러 나가질 않고 입맛이 없으니 죽을 먹겠다 하며 토요일 밤마다 하는 농구 모임에 불참 선언. 밥과 담배와 농구를 마다한다? 심상치 않음을 느낀다. 2022.02.20. 일. 어제와 같은 상황. 이불은 계속 땀에 젖고 빨래는 산처럼 쌓여간다. 불안한데 짜증나고, 걱정되는데 열불도 나는 이 상황 ㅋㅋㅋ 확진자가 폭증하던 일요일 오.. 2022. 3. 11.
콜라겐이란 무엇인가 콜라겐 (collagen) [명사] [생명 ] 결합 조직의 주성분으로, 뼈ㆍ피부 따위에 있는 단백질의 하나. 자고로 콜라겐이란 이렇게 핑크핑크 휴대휴대한 외관에 먹으면 새콤시큼해서 비린 뒷맛을 잡아주는 뭐 그런 물질이라고 알아왔는데 왜 때문에 화학알못으로써 콜라겐 제조 과정이 궁금해지는 순간입니다. 이젠 정말 끝. 2022. 3. 10.
엄마의 설 : 올해도 작년만큼만 올해 설에는 눈이 많이 왔죠. 올림픽대로를 달릴 때는 몰랐어요. 약식도 있고 식혜도 있었는데 다이어트 중이라 짜증만 오지게 내고 사진을 못찍었어요;;; 격리 중에 다시 보니 여러모로 울컥울컥 ㅠㅠ 이젠 정말 끝. 2022. 3. 10.
엄마의 바느질 : 마더메꼬 2021 텀블러 에코백 가디건을 받아온 그날 같이 받은 것인데 이 가방에는 사연이 좀 있다. 남은 원피스 천으로 만든 엄마의 에코백이 마음에 들어서 또 남은 자투리가 생기면 텀블러 가방을 만들어 달라고 했었다. 장을 계속 보겠습니다. 이젠 정말 끝. 2021. 11. 22.
엄마의 뜨개질 : 마더메꼬 2021 겨울 하프 가디건 오랜만에 여행 가방을 꺼내어 엄마에게 수선을 부탁할 겨울 바지와 순순이에게 물려줄 운동화 등등을 넣고 엄마 집으로 향했다. 그리고 생각지도 못한 신작을 받았다. 이전의 알록달록 베스트를 생각하면 너무나 일상복이라 https://hawaiiancouple.com/1686?category=703824 엄마의 뜨개질 : 마더메꼬 트로피칼 울 베스트 제가 예전에 어느 포스팅에 썼을 거에요. 할머니가 뜨개질을 좋아하셔서 일본 작품 카피를 많이 하셨다고. 그 시절, 열정 가득했던 인천 뜨개방에서 시작한 작품을 오늘 소개할게요 ㅋㅋㅋ 이건 hawaiiancouple.com 올해는 자주 입고 피드백도 잔뜩 주어야겠다고 결심. 겨울인가봐요. (둥둥둥~ ♬) 이젠 정말 끝. 2021. 11. 22.